뉴시스

홍익표 "여, 15일까지 위성정당 방지 합의해야···기한 넘으면 판단 다시할 것"

입력 2023.12.07. 10:04 댓글 0개
"위성정당 방지 진척 없어…정개특위 합의 요구"
"법사위원 중 국힘 합류한 조정훈 교체해야"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3.12.07. bjk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종희 신귀혜 기자 =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7일 여당을 향해 "15일까지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에서 위성정당 방지 제도 개선에 합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15일 기한을 넘어서서 합의가 안 될 경우 그에 따른 민주당 판단을 다시 해야 할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정개특위) 위원장과 간사한테 이달 15일까지 위성정당 방지를 위한 제도 개선에 합의해 줄 것을 요구했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선거제도의 가장 불합리한 허점이 위성정당 방지 제도 개선이 지금 제대로 진척되지 않고 있다"며 "여당은 이에 대해 전향적 태도를 촉구한다"고 했다.

홍 원내대표는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 구성과 관련 국민의힘에 합류한 조정훈 시대전환 의원을 교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조 의원이 비교섭단체 몫이라는 이유에서다.

그는 "국민의힘과 시대전환이 합당을 했고, 조 의원은 국민의힘 소속"이라며 "아직 당적 정리가 안 됐다고 변명하는데 이것은 꼼수고 핑계"라고 강조했다.

이어 "조 의원은 국민의힘 인재영입위원회로 활동하고 있다"며 "조 의원이 깨끗한 의정 활동을 했는데 이런 꼼수에 합류하지 않았으면 한다. 표리부동하지 않고, 내로남불 소리를 안 들으려면 법사위원 몫을 내놓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그는 "지금 조 의원은 비교섭단체 몫이다. 여당이 차지하는 것은 잘못됐다"며 "민생을 볼모로 법사위를 파행하는데, 조 의원이 여기에 힘을 보태는 것은 매우 부적절하다. 스스로도 자신의 행동이 처음 시대전환이라는 이름으로 국회에 들어올 때의 원칙과 맞는지 자성해 보시기 바란다"고 했다.

홍 원내대표는 "민주당은 이 문제에 대해 국회의장에게 문제 제기를 하고 있다"며 "의장은 이번 법사위 개최 직전에 비교섭단체 몫인 조 의원을 교체해 줄 것을 다시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2papers@newsis.com, marim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