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알파인스키 정동현, 중국 극동컵 대회전 이틀 연속 우승

입력 2023.12.07. 09:25 댓글 0개
[서울=뉴시스] 2023~2024시즌 국제스키연맹(FIS) 극동컵 남자 대회전 경기에서 우승한 정동현. (사진 = 미동부한인스키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한국 알파인스키 간판 정동현(하이원리조트)이 국제스키연맹(FIS) 극동컵에서 이틀 연속 남자 대회전 우승을 차지했다.

정동현은 6일(현지시간) 중국 허베이성 장자커우의 완룽 리조트에서 열린 2023~2024시즌 FIS 극동컵 남자 대회전 경기에서 1·2차 시기 합계 1분57초80을 기록해 1위에 올랐다.

1분58초63을 기록한 시오이리 다카시(일본)을 0.83초 차로 제쳤다.

정동현은 지난달 28일부터 이달 2일까지 같은 장소에서 벌어진 FIS컵에서 두 차례 회전, 대회전을 모두 우승했다.

전날 벌어진 이번 대회 대회전에서 2분04초50으로 우승한 정동현은 이틀 연속 정상에 서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극동컵은 FIS컵보다 한 등급 높고, 월드컵보다는 등급이 낮은 대회다.

여자 대회전에 출전한 김소희(하이원리조트)는 1·2차 시기 합계 2분01초75로 3위에 올랐다. 일본의 요쿠 아야노가 1분59초56으로 1위에 자리했다.

한편 7, 8일에는 같은 장소에서 극동컵 회전 경기가 펼쳐진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