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상의, ‘중국 화동 수출입상품 교역회’ 참가기업 모집

입력 2018.01.14. 18:17 수정 2018.01.15. 08:52 댓글 0개

광주상공회의소는 지역 중소기업들의 해외시장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2018 중국 화동 수출입상품 교역회’ 한국관 참가기업을 오는 23일까지 모집한다고 14일 밝혔다.

‘중국 화동 수출입상품 교역회’는 매년 상해에서 열리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종합 박람회다.

올해는 오는 3월 1일부터 4일까지 상해 신국제전시센터에서 열린다.

중국 상해시, 절강성 등 9개 성·시 자치구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박람회는 생활 소비품, 공예품, 의류, 액세서리 등 생활용품과 선물용품 등이 총망라돼 있다.

또 다수의 국내 기업들이 참가해 자사 제품 전시 및 참가바이어들과의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3천900여 기업이 박람회에 참가했으며, 전세계 각지에서 약 2만3천여명의 바이어와 참관객이 방문하는 등 박람회 참가기업에게 다양한 비즈니스의 기회가 제공된다.

참가기업으로 선정되면 박람회 부스임차료의 80%, 참가자 항공료의 70%(최근 3년 이내 참가기업은 50%), 바이어 상담을 위한 통역료 100%와 편도 물품 운송료 100% 등을 지원받게 된다.

참가를 희망 하는 기업은 광주상공회의소 홈페이지 공지사항(http://www.gjcci.or.kr/)에서 참가신청서류를 내려 받아 작성 후 이메일 또는 팩스 등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광주상의 관계자는 “지역 기업들이 우수한 제품경쟁력을 바탕으로 해외 진출시 큰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광주시와 긴밀히 협력해 해외 거래선 발굴 및 신규시장 개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옥경기자 uglykid7@hanmail.net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