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전준범, 올스타 최고 '슛쟁이'···3점슛 콘테스트 또 우승

입력 2018.01.14. 17:18 댓글 0개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의 전준범이 올스타전에서 2년 연속으로 3점슛 콘테스트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전준범은 14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올스타전 3점슛 콘테스트 결승에서 테리코 화이트(SK)를 20-12로 물리치며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시즌에 이어 2년 연속 올스타전 '최고 슛쟁이'다. 그동안 올스타전 2년 연속 3점슛 우승은 없었다. 우승상금은 200만원이다.

전날 예선을 통과한 4명이 준결승 토너먼트를 통해 우승자를 가렸다. 총 5구역(한 구역 5회)에서 두 선수가 번갈아 슛을 시도하는 방식으로 치러졌다.

전준범은 준결승 토너먼트에서도 송창용(KCC)을 17-11로 쉽게 따돌려 절정의 슛 감각을 뽐냈다. 구역을 옮기는 과정에서 음악에 맞춰 가볍게 춤을 추는 여유까지 선보였다.

화이트는 김기윤(KT)을 따돌리고 결승에 진출한 데 만족했다.

전준범은 정규리그에서 경기당 2.1개의 3점슛을 성공해 이 부문 5위다. 국가대표 슈터다.

fgl75@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