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중기부, 올해 산학협력 기술개발에 1400억 지원

입력 2018.01.14. 06:00 댓글 0개

【서울=뉴시스】박정규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가 올해 산학연협력기술개발사업을 통해 1396억원을 지원한다.

중기부는 올해 대학·연구기관의 우수 연구인프라를 활용한 공동연구로 기술경쟁력 향상을 도모하는 중소기업에 이같이 지원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올해 산학연협력기술개발사업은 4차 산업혁명 대응과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15대 전략분야와 지역혁신 거점 클러스터 조성에 중점적으로 지원이 이뤄질 예정이다.

창업보육센터(BI) 및 화학물질 등록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위해 환경부 지정 유해성평가시험기관(GLP)도 연구장비공동활용 운영기관에 포함시키기로 했다.

민간 주도 연구과제 추진을 위해 기업이 공동연구 주관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사업 투명성 강화를 위해 현금 대신 포인트를 지급하는 포인트제도와 전문회계기관도 지정해 운영한다.

세부내역별로는 정부 연구·개발(R&D) 사업에 처음 참여하거나 기업부설연구소를 설치하려는 기업과 대학·연구기관의 공동 R&D 과제인 첫걸음 협력과제에 387억원, 기술적 우위를 선점하거나 기존 기술을 발전시키려고 하는 중소기업과 대학·연구기관의 공동 R&D인 도약 협력과제에 308억원이 지원된다.

또 대학·연구기관 내에 중소기업 연구기능을 집적화하는 연구마을 과제에 174억원, 정부출연연구원·전문연구원·시험연구원 등 연구기관의 우수한 연구인프라를 활용해 중소기업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산연전용 과제에 337억원 등이 지원된다.

지역유망중소기업과 연구장비 공동활용사업에도 각각 83억원, 106억원이 지원된다.

지원금액은 첫걸음·도약협력의 경우 과제당 최고 1억원(1년), 연구마을은 과제당 최고 2억원(2년), 산연전용은 과제당 최고 1억5000만원(1년)을 지원하며 지역유망중소기업 과제는 최고 4억5000만원(2년)을 지원한다.

사업 신청접수는 사업별로 오는 2∼8월에 하며 사업 세부내용 및 자세한 사항은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이나 지방중소벤처기업청으로 문의하면 된다.

pjk76@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