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롯데 빅마켓, 아사히 스페셜 기프트 패키지 선봬

입력 2018.01.14. 06:00 댓글 0개
오는 15일부터 ‘아사히 스페셜 기프트 패키지’ 1200 세트 한정 판매
지난 해 수입맥주 매출 20% 증가 등 수요 고려 수입맥주 선물세트 단독 기획
‘마루 사케 패키지’ 등 오는 2월 1일까지 빅마켓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

【서울=뉴시스】김종민 기자 = 한 겨울 한파 속에서도 수입맥주의 인기가 여전히 뜨겁다.

롯데마트가 운영하는 창고형 회원제 할인점인 롯데 빅마켓은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아 전 점에서 오는 15일부터 ‘아사히 스페셜 기프트 패키지’를 국내 단독으로 선보인다.

아사히 맥주의 경우 2016년 기준 일본 맥주 시장 점유율의 39%를 차지하며 1위에 등극했고, 2011년부터 국내 수입맥주 시장에서 6년 연속 판매량 1위에 올라 국내에서도 많은 팬을 거느린 맥주다.

롯데 빅마켓이 이번에 선보이는 ‘아사히 스페셜 기프트 패키지’는 엔젤링으로 유명한 스테디셀러 아사히 맥주의 대표작들을 중심으로 1200세트 한정으로 3만6900원에 판매한다.

구성은 아사히 수퍼드라이(500ml) 6캔에 흑맥주의 묵직한 맛과 풍부한 향이 살아있는 아사히 수퍼드라이 블랙(500ml) 3캔, 그리고 아로마 홉을 100% 사용하고 골든 맥아를 일부 혼용해 화려한 풍미가 일품인 클리어 아사히 프라임리치(500ml) 3캔 등 총 12캔이며, 전용 글라스 2종과 미니 글라스 2종이 함께 포함된다.

롯데 빅마켓은 2015년부터 수입맥주의 수요가 지속 증가하고, 특히 지난 해의 경우 연간 수입맥주 매출 신장율이 20% 가까이(18.9%) 됨에 따라 설 명절에도 수입맥주 선물세트 수요가 있을 것으로 판단해 이번 선물세트를 구성하게 됐다.

이태동 롯데 빅마켓 주류MD(상품기획자)는 “수입맥주에 대한 고객 수요가 지속 증가하고 가족, 친지들과 모임이 많은 명절기간을 고려해 이번 스페셜 기프트 패키지를 기획하게 됐다”며“지금껏 보기 힘들었던 대형 크기에 타 선물세트처럼 직사각형 패키지로 구성했기 때문에 가까운 지인들에게 선물하기도 좋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 빅마켓은 일본 판매 1위 하쿠쯔루사에서 제작한 마루와 마루 준마이 사케 각 900ml에 마루 사케 전용잔 2입이 들어간 ‘마루 사케 패키지’도 단독으로 3만4900원에 판매하며, 오는 2월 1일까지 설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를 지속한다.

롯데 빅마켓에서 선보이는 사전예약 품목은 신선식품 6종과 가공식품 18종, 건강식품 4종, 생활용품 4종 등 32개 품목이며, 일반 대형마트 대비 품목 수는 적지만 빅마켓 회원만을 위한 단독 판매 상품이 22개 품목으로 절반 이상인 점이 특징이다.특히, 선물세트를 미리 구매하는 고객들을 위해 ‘얼리버드 프로모션’을 진행해 1월 24일까지 10대 카드로 구매 시 금액대별 최대 100만원의 상품권을 증정한다.선물세트 배송은 오는 25일부터 고객이 원하는 날짜에 진행된다.

jmkim@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