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하와이 "北, 미사일 발사" 잘못된 경보로 큰 혼란

입력 2018.01.14. 05:21 수정 2018.01.16. 12:07 댓글 0개

【호놀룰루(미 하와이주)=AP/뉴시스】유세진 기자 = 미 하와이주에 13일 오전 8시(한국시간 14일 오전 3시)께 탄도미사일이 하와이를 겨냥해 날아오고 있다는 경보가 발령돼 주민들이 완전한 공황 상태에 빠졌으나 주 긴급재난 당국은 경보가 잘못 발령된 것이라고 밝혔다.

하와이주 재난 당국은 이날 휴대전화로 '하와이를 향해 탄도미사일이 날아오고 있다. 즉각 대피소를 찾아 대피하라. 이는 훈련이 아니다'라는 경보를 모두 대문자로 써 발송했다.

리처드 레포사 긴급재난관리본부 대변인은 그러나 "이 경보는 잘못 발령된 것이다. 왜 이 같은 일이 벌어졌는지 경위를 파악하고 있는 중"이라고 말했다.

잘못된 경보 발령으로 미 국방부와 태평양사령부도 경보 내용이 사실이 아니라고 알리는 성명을 긴급 발표했다.

경보 발령으로 하와이주 전체가 불안에 떨었으며 소셜 미디어에는 불안을 호소하는 글들이 줄을 이었다.

미용실을 운영하는 제이미 맬러핏은 고객들에게 모든 예약을 취소하고 미용실 문을 닫는다고 문자로 알렸다. 그는 "경보 메시지를 보고는 '이런 일이 일어날 수는 없다'는 것 외에 다른 아무 생각도 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경보가 잘못 발송됐다는 얘기를 들었지만 아직도 불안한 마음이 완전히 사라지지 않았고 가슴이 두근거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일본 NHK 방송은 14일 미 하와이에 '북한이 하와이를 향해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는 잘못된 경보가 발령돼 하와이주 전체가 큰 혼란에 빠졌다고 전했다.

dbtpwls@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