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삼성전자 미국 가전공장 출하식

입력 2018.01.13. 09:24 댓글 0개

【서울=뉴시스】최동준 기자 = 삼성전자는 12일(현지 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뉴베리카운티에 위치한 신규 가전 공장에서 김현석 삼성전자 CE(소비자가전) 부문장과 헨리 맥마스터(Henry McMaster) 사우스캐롤라이나 주지사가 참석한 가운데 출하식 행사를 가지고 공장 가동을 시작했다.

왼쪽부터 김영준 아틀란타 주재 총영사, 서준호 삼성전자 미국 가전생산법인장, 팀 스캇 미 상원의원, 웨인 아담스 뉴베리카운티 대표, 조윤제 주미 한국대사, 김현석삼성전자 CE부문장, 헨리 맥마스터 사우스캐롤라이나 주지사, 랄프 노만 연방 하원의원, 이안 스테프 미 상무부 부차관보, 팀 백스터 삼성전자 북미총괄. 2018.01.13. (사진=삼성전자 제공)

photo@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