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제주공항 운항재개…국내선 224편 공급 예정

입력 2018.01.12. 08:52 댓글 0개

【서울=뉴시스】최희정 기자 = 폭설로 인해 수차례 활주로가 폐쇄됐던 제주공항이 제설작업을 완료하고 운항을 재개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제주공항은 12일 오전 5시 제설작업을 완료했으며, 오전 7시30분 현재 정상운항 중이다.

첫 비행기인 김포발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6시59분 정상 착륙했으며, 7시30분 김포로 가는 제주공항 항공기가 정상 이륙했다.

그러나 제주공항 이착륙 항공기는 정상 운항중이지만 제설작업이 계속 이뤄져 수용능력이 떨어진 상황이다. 이에 따라 김포공항 출발편은 15분 간격으로 출발하고 있다.

그러나 제설작업이 계속 진행됨에 따라 제주공항 수용능력이 떨어져 김포공항 출발편은 15분 간격으로 출발하고 있다.

이날 운항 예정된 제주발 국내선은 224편으로, 총 4만4639석이 공급된다. 국토부는 항공사별 추가 임시편을 투입하는 계획을 검토 중이다.

제주지역에 내린 폭설로 지난 11일과 이날 오전 2시까지 총 244편이 결항돼 승객 2500여명의 발이 묶였다.

정부는 이들에게 매트리스와 모포를 지급하는 한편 약국, 편의점 등 연장운영, 구급차 대기, 공항경찰대 추가 배치를 지원했다.

dazzling@newsis.com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부동산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