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볼보건설기계, 스웨덴에 전기 자율주행 시험장 구축

입력 2021.03.09. 02:27 댓글 0개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건설기계 제조업체 볼보건설기계그룹이 스웨덴 에스킬스투나에 전기 자율주행 솔루션을 위한 시험장·시연장을 구축한다고 8일 밝혔다.

에스킬스투나는 부품 생산 및 연구개발(R&D), 영업·마케팅의 본거지로 180년 이상의 볼보 건설기계 산업 역사를 경험할 수 있는 박물관이 위치한 곳이기도 하다.

볼보건설기계그룹은 이번 자율주행 솔루션 전용 시험장 구축을 통해 차세대 건설기계 산업을 주도할 지속가능한 에너지, 연결성, 자율주행을 위한 최신의 혁신 솔루션을 시험·시연할 수 있게 됐다.

6만6000㎡(약 2만평) 규모의 시험장에 있는 보안트랙에는 완전 전기구동 및 자율주행 원격조종장비를 시험할 수 있는 충전 인프라와 5G 연결, 제어실 및 훈련장, 관람석, 중장비 작업지원 시스템인 '볼보 코 파일럿' 교육장이 마련될 예정이며, 올해 가을 개장할 예정이다.

특히 이 곳에서는 볼보그룹의 여러 혁신 솔루션 중 볼보 자동화 솔루션의 핵심 기술인 'TARA 자율주행 운송 솔루션'을 테스트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TARA는 채석장이나 광산과 같은 특정 영역에 특화된 솔루션으로써, 현재 상용화 단계에 있는 볼보의 'TA15' 전기 자율주행 덤프트럭과 함께 충전소, 관제탑, 클라우드 솔루션 등을 모두 아우르는 운송 솔루션이다.

볼보 자동화 솔루션 사업부의 칼레 스킬재스터 장비 개발 엔지니어는 "최첨단 시설 내에서 현장 가동 환경 설정 및 운영, TA15 전기 자율주행 덤프트럭의 충전과 보관, 제어실과 보안시설 관리에 이르기까지 TARA 솔루션의 모든 것을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