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운암산 특례사업지, 2종 주거지역으로 변경되나

입력 2021.03.05. 13:21 수정 2021.03.05. 13:21 댓글 6개
광주도시계획위원회 용지변경 재심의 결정
광주 운암산 근린공원. 네이버지도 제공

광주 운암산 근린공원이 2종 주거지역으로 용지변경할지 재심의에 들어간다.

광주도시계획위원회가 지난 4일 민간공원 특례사업이 추진 중인 광주 운암산 근린공원 용지변경에 대해 재심의 결정했다.

운암산 공원에 건설되는 아파트의 진입도로와 주차장이 불편하고 안전에 우려가 있다고 판단해 안건을 받아들인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광주 민간공원 특례사업지는 수랑·마륵·봉산·송암·중앙1·2·일곡·중외·운암산·신용 공원 등이 있다.

한경국기자 hkk42@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부동산 주요뉴스
댓글6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