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뉴욕증시, 국채 금리 상승 주목하며 혼조···다우 1.50%↓

입력 2021.02.27. 06:52 댓글 0개

[서울=뉴시스] 김예진 기자 = 미국 뉴욕증시 주요 지수는 국채 금리 상승에 주목하며 26일(현지시간) 혼조 마감했다.

CNBC, 마켓워치에 따르면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 지수는 전장 대비 469.64포인트(1.50%) 내린 3만932.37에 장을 마쳤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도 18.19포인트(0.47%) 하락한 3811.15였다.

반면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72.91포인트(0.56%) 오른 1만3192.34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 뉴욕 시장은 국채 금리에 대해 촉각을 곤두세웠다.

앞서 전날 미국 국채 금리 10년물이 오전 1.494%를 기록하면서 지난해 2월21 이후 가장 높은 수준에 도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ci2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