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광주 정치권 "신양파크호텔 부지 공유화 환영"

입력 2021.02.23. 13:56 댓글 0개

[광주=뉴시스] 배상현 기자 = 광주지역 정치권이 광주시의 신양파크호텔 부지 공유화 결단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은 23일 성명을 통해 "이번 결정을 위해 노력한 시민사회단체 및 전문가, 행정, 학계로 구성된 ‘민·관·정·학 협의회’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면서 "광주의 상징이자 세계가 인정한 무등산의 생태·문화자원을 잘 보존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시민의 의견을 존중하고 소통을 통해 민주화의 도시 광주에 걸맞는 활용방안을 찾는 데 함께 하겠다"면서 "광주의 어머니 산, 무등산의 발전적 보존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한다"고 덧붙였다.

광주시의회도 이날 의원 일동 명의의 성명을 통해 "이번 신양파크호텔 공동주택개발사업 철회는 난개발보다는 환경을 보존하고 지속가능한 광주를 만들라는 광주시민의 준엄한 명령이며, 국립공원인 무등산 자락에 공동주택단지가 들어설 뻔 했던 안일한 대응에 대한 광주시민의 경종이다"고 밝혔다.

이어 "무등산은 광주시민의 과거와 현재를 담고 미래를 열어갈 광주시민의 소중한 삶이자 역사이다"면서 " ‘어머니의 산’ 무등산은 이제 온전히 시민의 품으로 돌려주고 미래세대에게 물려줘야 할 선물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광주시의회는 앞으로도 무등산 일대에 우후죽순 생길 난개발 시도에 대해 더 이상 묵과하지 않을 것이며, 도시 공공성을 위한 지속 가능한 정책대안도 함께 마련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praxi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