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5·18자료 한 눈에" 기록관·기념재단·연구소, 통합DB '맞손'

입력 2021.02.20. 09:31 댓글 0개
올해 사업 본격화…기록물 업무 협조 속도

[광주=뉴시스] 송창헌 기자 = 광주시 5·18민주화운동기록관과 5·18기념재단, 전남대 5·18연구소가 5·18기록물 통합DB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5·18기록물을 소장하고 있는 기관 중 가장 많은 기록물을 보유하고 있는 3개 기관이 다양한 기록물을 공유하고,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 10주년을 맞아 학술, 전시, 각종 홍보행사를 공동 추진키로 했다.

5·18기록물 통합DB 구축은 3개년 계획으로, 올해 처음 시작됐다.

기록관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3월에는 전일빌딩245 기획전시와 순회전시, 5월에는 기념식과 특별전시, 각종 학술행사 등을 공동 추진할 계획이다.

올해로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 10주년을 맞는 5·18기록물은 학술연구·조사·전시 등을 통해 아직 미해결된 문제들을 풀어가는데 소중한 자료가 될 뿐만 아니라 5·18이 갖는 민주·인권·평화의 의미를 전국화·세계화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정용화 5·18기록관장은 "3개 기관이 오랫동안 기록물 수집에 많은 노력을 해왔으며, 드디어 통합DB를 구축할 수 있게 됐다"며 "무엇보다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 10주년을 맞아 협약을 체결할 수 있게 돼 뜻깊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odcha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