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날씨] 28~29일 태풍급 강풍 동반한 폭설 예고

입력 2021.01.27. 15:17 수정 2021.01.27. 15:25 댓글 1개
28일 낮부터 비 또는 진눈깨비 내리다
퇴근길 눈 쌓이기 시작 최대 15㎝ 적설
29일 아침 영하8도…낮동안 0도 내외
뉴시스 DB

오는 28일부터 이틀 간 광주·전남에 태풍급 강풍을 동반한 폭설이 내릴 것으로 전망됐다.

27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28일 낮부터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며 비와 진눈깨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저녁부터 눈으로 바뀌겠고 29일 새벽까지 많은 눈이 쌓일 것으로 기상청은 보고있다.

28일부터 29일 오전까지 광주·영광·장성·담양·곡성·구례 등 15㎝ 이상, 그 밖의 지역에서는 3~10㎝ 적설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전남 남해안은 1~5㎝다.

태풍급 바람이 불면서 강풍에 의한 피해도 예상된다. 28일 낮 내륙에 시속 45~65㎞(초속 12~18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전남해안과 도서지역에는 순간적으로 시속 90㎞ (초속 25m 이상)의 바람이 불 것으로 기상청은 분석했다.

28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5~2도, 낮 최고기온은 7~10도다. 29일에는 전날보다 5도 가량 떨어져 아침 영하8~영하2도, 낮 0~3도 사이에 머물 것으로 기상청은 관측했다. 강한 바람으로 체감온도는 실제보다 10도 가량 더 낮을 것으로 예고됐다.

광주지방기상청 예보관은 "야외에 설치된 선별진료소, 건설현장, 비닐하우스 등의 시설물 파손과 낙하물에 의한 2차 피해를 입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며 "항공기와 해상 선박 운항에도 차질이 생길 수 있는 만큼 사전에 정보를 확인 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성희기자 pleasure@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1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