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올 설에는 전통한과 맛보세요

입력 2021.01.25. 10:11 수정 2021.01.25. 10:55 댓글 0개

장흥읍 연산리에 거주하는 김춘자 부부는 옛날 방식대로 한과를 만들어 판매한다. 이들은 전통 방식 그대로 가마솥에 장작을 넣고 불을 피워 정성껏 도라지 조청을 달여 한과를 만든다. 이렇게 만들어진 한과는 달콤함과 바삭함이 남달라 한번 먹어 본 사람은 계속 찾게 된다. 장흥군 제공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회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