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김정환의 맛볼까]겨울의 화룡점정, 딸기 뷔페 ③롯데호텔 서울

입력 2021.01.23. 07:32 댓글 0개
[서울=뉴시스]롯데호텔 서울 '2021 머스트 비 스트로베리'

'딸기 뷔페' 계절이 돌아왔지만,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그랜드 워커힐 서울 등 '빅2' 호텔에서는 열리지 않는다. 각각 '코스 요리' '애프터눈 티 세트'가 대신한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고육책이고, 그 나름 매력이 넘치나 딸기 뷔페 마니아는 아쉽기만 하다.

다헹히 호텔 딸기 뷔페가 모두 사라진 것은 아니다.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가운데 딸기 뷔페를 펼치는 신흥 강자가 여럿 있다. 그중 몇 곳이다.

[서울=뉴시스] 김정환 기자 =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 서울이 '2021 머스트 비 스트로베리: 와일드 퓨처'(2021 Must Be Strawberry: Wild Future)의 '딸기 디저트 뷔페'를 5월5일까지 매 주말(일부 공휴일 포함) 1층 '페닌슐라 라운지 & 바'에서 선보인다. 오전 11시30분~오후 1시30분, 오후 2~4시 2부제로 운영한다.

테이블당 '와일드 퓨처' 웰컴 트레이 1개를 내고, 디저트 뷔페 메뉴 24종, 커피와 차는 무제한으로 제공한다.

멸종 위기 야생동물 피규어로 장식된 와일드 퓨처 웰컴 트레이에는 'IKA 세계 요리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나성주 제과장이 만든 '딸기 무스' '녹차 티라미수' '장미 산딸기 무스' 등 독창적인 핑거 디저트가 차려진다. '인스타그래머블 아이템'이다.

생딸기를 필두로 '딸기 타르트' '딸기 다쿠아즈' '딸기 파나코타' 등 다양한 딸기 메뉴와 한 끼 식사로 충분한 '불고기' '칠리새우' '샌드위치' 등 메뉴도 준비한다.

1인 기준 성인 6만3000원, 어란이 3만3000원.

이번 프로모션은 럭셔리 비건 뷰티 브랜드 '샹테카이'와 협업한다.

브랜드 뮤즈인 배우 유아인이 깊은 공감을 표한 사회 공헌 캠페인 ‘필란트로피 프로젝트'(Philanthropy Project)와 연계해 멸종 위기 동물인 코끼리 보호를 돕는다.

고객이 프로모션 기간 증강현실(AR) 속 코끼리와 인증샷을 찍고 해시태그 '#ChantecailleWild'와 함께 페이스북이나 인스타그램 등에 공유하면 전 세계 SNS 게시물아 일정 수량에 도달할 때마다 샹테카이가 동물 보호 단체에 기부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ac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