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배혜윤 18점 15리바운드···삼성생명, BNK 제압

입력 2021.01.22. 21:20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의 배혜윤. (사진 = WKBL 제공)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이 부산 BNK를 제압하고 3위 추격에 나섰다.

삼성생명은 22일 부산 BNK센터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BNK와의 경기에서 57-52로 승리했다.

이로써 삼성생명은 올 시즌 BNK와의 5차례 맞대결을 모두 승리로 장식했다. 11승째(10패)를 따낸 4위 삼성생명은 3위 신한은행(12승 9패)과 격차도 1경기로 좁혔다.

BNK는 5승 17패를 기록해 5위에 머물렀다.

삼성생명은 리바운드 싸움에서 44-33으로 우위를 점하며 승리를 가져갔다.

배혜윤이 삼성생명 승리의 일등공신이었다. 배혜윤은 18득점을 올리고 15개의 리바운드를 걷어내며 삼성생명 골밑을 든든히 지켰다.

김한비가 12득점을 올리며 힘을 더했다.

BNK에서는 이소희(14득점 7리바운드)와 진안(10득점 6리바운드)이 두 자릿수 득점을 올렸다.

39-43으로 뒤진채 4쿼터를 시작한 삼성생명은 배혜윤의 골밑슛과 윤예빈의 3점포로 끈질기게 따라붙은 뒤 감단비의 골밑슛으로 46-45 역전을 일궜다.

이후 배혜윤이 골밑슛과 중거리슛을 연달아 터뜨리면서 2점차 리드를 지킨 삼성생명은 윤예빈의 3점포와 배혜윤의 골밑슛으로 경기 종료 2분전 57-50으로 달아나며 승리에 다가섰다.

삼성생명은 이후 득점을 올리지 못했으나 BNK에 자유투 2개 외에 점수를 내주지 않아 승리를 가져갔다.

BNK는 4쿼터에 9점을 올리는데 그치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