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장성군, 출산가정 지원 "확 늘었네"

입력 2021.01.15. 11:36 수정 2021.01.15. 14:05 댓글 0개
양육비 최대 1천만원까지 차등 지급
다둥이가정 육아용품 구입비 지원 신설

옐로우시티 장성이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도시로 주목받고 있다. 군은 새해, 다양한 모자보건사업을 추진해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시킬 방침이다.

먼저, 장성군에 주소를 둔 출산가정에는 군 양육비가 지원된다. 지원금액은 첫째아 120만원, 둘째아 250만원, 셋째아 420만원, 넷째아 이상 1천만원으로 차등 지급된다. 또 기존의 신생아 양육비는 30만원에서 50만원으로 상향됐다.

올해부터는 '다둥이가정 육아용품 구입비 지원사업'도 신설됐다. 장성군에 6개월 이상 주소를 둔 셋째아 출산 가정에 육아용품 구입비 50만원이 지원된다.

난임부부를 위한 맞춤형 사업도 눈길을 끈다. 난임시술비 건강보험 적용 횟수가 종료된 난임부부에게 회당 20~150만원의 난임시술비를 연간 2회 지원하는 '전남형 난임부부 지원사업'이 추진된다. 기준중위소득이 높아 기존의 정부지원사업 대상에 해당되지 않았던 부부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장성군에 1년 이상 주민등록주소를 둔 부부라면 신청 가능하다.

그밖에, 여성만을 대상으로 했던 '한방난임치료 지원사업'도 올해부터는 남성이 지원대상에 포함되어, 4개월분의 한약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새해 장성군이 추진하는 모자보건사업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보건소 모자보건실로 문의하면 된다.

장성=최용조기자 young671221@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전남뉴스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