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은행 "전남지역 청년들의 꿈 응원해요"

입력 2020.11.26. 11:13 수정 2020.11.26. 11:20 댓글 0개
‘청년 희망 디딤돌 통장’ 첫 만기 전달식
송상락 전남도 행정부지가 지난 23일 도청 접견실에서 근로 청년의 안정적인 미래 준비와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운영하는 '청년 희망디딤돌 통장'의 첫 만기적립금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지난 23일 전남도에서 송상락 전라남도 행정부지사와 이춘우 광주은행 부행장, 청년 5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 희망 디딤돌 통장'의 첫 만기 적립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청년 희망 디딤돌 통장'은 전남도 청년이 지역에서 안정적인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전남도와 청년이 공동으로 적립 통장을 개설해 자산형성을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근로 청년이 매월 10만원씩 3년간 납입하면 전남도가 동일 금액을 지원해 만기 시 본인 불입금의 2배인 총 720만원과 이자를 찾아갈 수 있어 자립기반 형성에 도움을 준다.

광주은행은 이번 프로젝트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지난 2017년 10월 전남도와 업무협약을 맺고 계좌 개설과 납입·해지·만기적립금 지급 등의 업무를 지원해왔으며, 상품공시금리 외 별도의 우대금리(1.1%)를 제공했다.

'청년 희망 디딤돌 통장'의 첫 만기 적립금을 전달받은 청년 819명은 전남도에서 청년 행복시책을 추진하기로 시작한 지난 2017년도에 첫 가입해 지난 3년간 꾸준히 적립금을 불입해 이자를 포함한 만기금액 755만원(청년 적립 360만원, 전라남도 지원 370만원, 이자 25만원)을 지급받게 되었다.

이춘우 부행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청년 희망 디딤돌 통장' 만기 적립금이 청년들의 취·창업자금, 주거비, 결혼자금, 학자금 대출 상환 등의 용도로 활용되어 종잣돈 역할로써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전남·광주 대표은행으로서 금융서비스 지원 및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서 우리지역 청년들의 꿈을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석호기자 haitai200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