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독감백신 접종 17세 男 사망···"사인 조사중"

입력 2020.10.19. 15:07 댓글 3개
"사망과 백신 이상 반응 확인 안돼"
"12일 접종·16일 사망…특이사항無"
신성약품 유통백신 무료…국가조달
독감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353건
국소 반응 98건·알레르기도 99건 등
"회수대상 아냐, 유통과정 문제없어"
"부검통한 사망원인 규명 먼저 필요"
[서울=뉴시스]최진석 기자 = 정부가 만 13~18세 이하 청소년을 대상으로 독감 국가 예방접종 사업을 시작한 13일 서울 동대문구 한국건강관리협회 건강증진의원 서울동부지부에서 한 학생이 독감 예방 접종을 하고 있다. 2020.10.13.myjs@newsis.com

[서울=뉴시스] 임재희 구무서 기자 = 인천광역시에서 인플루엔자(계절 독감) 예방접종을 받은 17세 남성이 사망했다. 사망자가 접종받은 백신은 신성약품에서 유통을 했던 무료 독감 백신으로 확인됐다. 방역당국은 정확한 사망 원인을 현재 조사 중이다.

정은경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본부장은 19일 오후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이 같이 밝혔다.

방대본 조사 결과 인천 지역 17세 남성은 지난 14일 낮 12시에 민간의료기관에서 무료접종을 받았다. 접종 전후로는 특이사항이 없었으나 접종 이틀 뒤엔 16일 오전에 사망했다.

정 본부장은 사망 원인에 대해 "아직 예방접종으로 인한 이상반응이라고 인과과계가 확인되지 않은 상황"이라며 "예방접종 후 특별한 특이사항이 없었고 일정시간이 지난 이후 사망으로 확인된 상황이어서 현재 부검을 통한 사망원인 규명이 먼저 필요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 본부장은 "동일한 백신을 접종한 분들에 대해 이상여부를 조사하고 있는데 아직까지는 이상 소견은 없는 상황"이라고 했다.

정 본부장은 "사망으로 보고된 접종(백신)은 국가조달물량 백신이 맞고 신성제약(약품)에서 유통했던 제품이 맞다"며 "백색입자가 형성됐던 백신이나 회수 대상 백신은 아니다. 유통과정에서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된 상황"이라고 말했다.

정 본부장은 "인플루엔자 백신으로 인해 사망한 이상반응 사례는 제 기억으로는 아직 없는 상황"이라며 "인플루엔자 백신으로 인한 중증 이상반응인 경우 대부분 백신접종 직후에 일어나거나 사망이 아닌 다른 임상 소견으로 발생하기 때문에 아직은 인과관계를 얘기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라고 언급했다.

질병관리청은 올해 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은 18일 기준 총 353건이다.

신고된 이상반응 내용은 유료 접종자가 124건, 무료접종자가 229건이다.

국소 반응 사례가 98건, 알레르기 사례가 99건, 발열 사례가 98건, 기타 69건 등이 있다.

정 본부장은 "백신 유통 및 백색 입자 관련 수거·회수 대상 백신 접종 이상반응 사례 신고는 80건"이라며 "주된 증상은 대부분 국소반은, 발열, 알레르기 등의 경증"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imj@newsis.com, nowes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3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