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신규확진 73명, 국내발생 62명···경기 재활병원서 집단감염

입력 2020.10.17. 10:29 댓글 0개
수도권 국내발생, 서울 17명·경기 32명·인천 1명
사망자 2명 늘어 누적 443명…위·중증 환자 84명
경기 광주 한 재활병원서 간병인 등 17명 감염돼
강원·경남서 한글날 연휴 가족 만남 후 감염 발생
[서울=뉴시스]배훈식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0명대로 다시 늘어난 15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선별 진료소에서 검사를 원하는 시민들이 줄을 서 있다. 2020.10.15. dahora83@newsis.com

[서울=뉴시스] 구무서 기자 = 1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 환자 수가 전날보다 26명 늘어난 73명으로 집계됐다.

이 중 국내발생 신규 확진자는 62명으로 전날보다 21명 더 늘었다. 수도권 국내발생 신규 확진자는 50명으로 나타나 지난 13일 이후 4일만에 50명대를 기록했다.

경기 광주에서는 한 재활병원에서 17명의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새 집단감염이 나타났다. 강원과 경남에서는 한글날 연휴 가족 간 만남을 통해 감염이 전파된 사례가 나왔다. 기존 집단감염으로 분류됐던 서울 잠언 의료기, 부산 해뜨락요양병원, 대전 일가족 관련 확진자도 증가하고 있다.

◇신규 확진자 전날보다 증가…10월 증가·감소 반복

17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전날 0시 이후 하루 사이 73명 늘어난 2만5108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전날 47명에 비해 하루만에 26명이 더 늘었다.

국내발생 확진자는 62명, 해외유입 확진자는 11명이다.

10월 들어 국내발생 신규 확진자는 1일 67명 이후 4일 47명까지 3일 연속 감소세를 보이다 5일부터 이틀 연속 증가해 7일엔 94명을 기록했다.

이후 8~9일엔 전날보다 감소, 10일엔 전날보다 증가, 11일엔 감소, 12일엔 증가 등 감소와 증가가 반복되는 모습을 보였다.

13일에는 69명, 14일 53명, 15일 95명, 16일 41명, 17일 62명 등의 확진자 수를 나타내고 있다.

국내 발생 확진자는 지역별로 서울 17명, 경기 32명,, 부산 6명, 강원 3명, 충남 2명, 인천과 경남 각각 1명 등이다.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신규 확진자는 50명으로 4일만에 50명대로 증가했다. 전날보다 14명 늘어난 수치다. 특히 경기도에서 전날보다 17명 늘어난 32명이 신규 확진자가 확인됐다.

비수도권 신규 확진자는 12명으로 나타났다. 이중 절반인 6명이 부산에서 발견됐다.

[서울=뉴시스]17일 0시 기준 '코로나 19' 누적 확진자는 73명 늘어난 2만5108명이다. 치료 중인 환자는 7명 줄어 1407명이 됐다. 확진자 중 완치자 비율을 나타내는 완치율은 92.64%를 기록하고 있다. (그래픽=전진우 기자) 618tue@newsis.com

◇경기 광주 재활병원 집단감염 발생…한글날 연휴 내 모임 감염도

경기 광주에서는 한 재활병원 관련 17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지난 15일 광주 초월읍 한 재활병원의 간병인이 양성 판정을 받은데 이어 16명의 확진자가 더 늘어난 것이다. 광주시는 해당 재활병원을 폐쇄하고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또 확진자와 접촉이 있던 환자와 직원 등을 대상으로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다.

부산 해뜨락요양병원에서는 확진자 6명이 추가돼 누적 감염자가 58명으로 늘었다. 신규 확진자 중 3명은 이 병원 환자, 2명은 종사자다. 나머지 1명은 확진환자의 가족이다.

공휴일인 한글날이 포함된 지난 9~11일 3일간 연휴동안 가족 등과 만남을 통해 감염이 전파된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

경남에서는 지난 9~10일 서울에서 친척인 확진자와 접촉했던 50대 1명이 감염됐다. 이 확진자는 본 거주지가 서울이지만 직장 근무를 위해 김해시에 머물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강원 홍천에서도 30대 여성과 초등학생 자녀 2명 등 일가족 3명이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어머니인 30대 여성은 지난 8~11일 시어머니인 경기 광주 84번재 확진자와 접촉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방역당국은 자녀들이 재학 중인 오안초등학교 학생과 교직원 70명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이외에 서울에서는 16일 오후 6시 기준 송파구 잠언 의료기에서 6명의 추가 확진자가 확인됐다. 잠언 의료기 관련 확진자는 총 12명이다. 잠언 의료기는 의료기기 판매회사로 알려졌다.

집단감염이 발생한 중랑구 이마트 상봉점에서는 직원과 접촉자 등 539명 전수조사 결과 533명은 음성, 1명은 양성, 5명은 재검사 등으로 나왔다.

중랑구에 따르면 이마트 상봉점 관련 확진자 1명이 관내 헬스장과 음식점 등을 방문해 헬스장 이용자 26명과 음식점 접촉자 4명에게 검사를 안내했다.

경기에서는 인천 남동구 카지노바 관련 2명, 인천 부평구 판도부라우저 관련 1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또 안양에서는 일가족 4명 중 3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50대 2명, 20대 1명이다. 이들의 감염경로는 파악 중이다.

◇코로나19 사망자 2명 발생, 총 443명

해외 유입 확진자는 11명이다. 이 가운데 내국인 7명, 외국인 4명이다. 5명은 검역과정에서 확인됐고 나머지 6명은 지역사회에서 격리 중 나타났다.

16일 0시부터 17일 0시까지 실시된 코로나19 검사는 9101건이다.

해외유입 확진자들의 추정 유입국가는 폴란드 3명, 러시아와 인도 각각 2명, 우즈베키스탄과 네팔, 일본, 미국 각각 1명 등이다.

격리돼 치료 중인 환자는 7명이 줄어 1407명이 됐다. 이 중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1명이 줄어 84명이 확인됐다.

감염 후 치료를 통해 완치된 확진자는 78명이 늘어 총 2만3258명이다. 확진자 중 완치자 비율을 나타내는 완치율은 92.64%를 기록하고 있다.

코로나19 사망자는 2명이 늘어 443명이다. 확진자 중 사망자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1.76%다.

◎공감언론 뉴시스 nowes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