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광주 닷새만에 해외입국자 1명 확진···누적 500명

입력 2020.10.17. 08:34 댓글 0개
광주 도착 후 소방학교 격리 중 확진, 동선 없어
[인천공항=뉴시스] 고범준 기자 = 자가격리 지침 설명하는 입국심사관.

[광주=뉴시스] 송창헌 기자 = 광주에서 해외입국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광주지역 누적확진자가 500명에 달하게 됐다.

17일 광주시에 따르면 인도에서 입국한 A씨가 전날 코로나19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광주지역 500번째 확진자로 분류됐다.

A씨는 입국 후 광주로 곧바로 내려온 뒤 소방학교에 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 당국은 A씨가 입국 직후부터 동선 관리가 이뤄져 이렇다할 동선과 밀접 접촉에 따른 추가 감염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로써 광주지역 코로나19 누적확진자는 지역 442명, 해외 유입 58명 등 모두 500명을 기록하게 됐다. 전남까지 합치면 677명에 이른다.

광주에서 해외입국자가 확진된 것은 지난 12일 이후 처음이며, 지역 감염은 지난 12일 남구 서동에 사는 B씨가 확진된 이후 아직까지 단 한 명도 없다.

17일 현재 광주에서는 전체 검사자 15만5868명 가운데 15만5126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고, 242명이 검사중이다. 확진자 500명 중 3명이 숨지고 493명은 격리해제됐으며, 나머지 4명은 현재 치료를 받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odcha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