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한가위 매치 이튿날···KIA, 키움전 3-1 승리 '4연승'

입력 2020.10.01. 17:18 수정 2020.10.01. 17:19 댓글 0개
첫 선발 등판 김현수, 5이닝 무실점 호투
1일 고척구장에서 역투하는 KIA 김현수. KIA구단 제공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파죽의 4연승을 거뒀다.

KIA는 1일 고척 구장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승부에서 김현수의 호투에 힘입어 3-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KIA는 64승 54패를 기록하며 단독 5위로 올라섰다.

이날 경기는 1군 첫 선발로 나선 김현수가 어떤 공을 던질지 관심을 모았다.

브룩스의 부재로 기회를 잡은 김현수는 예상을 뛰어넘는 호투로 KIA의 승리를 이끌었다.

첫 이닝부터 삼진과 뜬공 등 삼자범퇴로 시작한 그는 5회까지 3피안타 1볼넷 7탈삼진 무실점 기록으로 맹활약했다.

이후 불펜에서 홍상삼이 1이닝 1실점을 허용했지만 장현식이 1이닝, 이준영이 0.2이닝, 정해영이 0.1이닝, 박준표가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내며 김현수의 첫 승을 도왔다.

타선은 일찌감치 터졌다. 1회초, 3회초 1점씩 보태며 김현수의 어깨를 가볍게 했다. 이후 키움이 6회말 1점을 추격하자 7회초 1점을 추가하며 승기를 굳혀갔다.

한편 KIA는 2일부터 잠실 구장에서 두산과 3연전을 갖는다.

한경국기자 hkk42@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야구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