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추석 아이들 용돈, 어린이펀드 굴려볼까

입력 2020.10.01. 07:00 댓글 0개
어린이펀드 연초 이후 평균 수익률 8.45%
은행 정기예금 금리의 20배…가입시 혜택도

[수원=뉴시스] 김종택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정부가 추석연휴 고향방문 자제를 요청하고 있는 가운데 28일 경기 수원시 권선구 꿈내리 유치원에서 어린이들이 '할머니,할아버지께 전하는 감사와 응원의 메시지가 담긴 사랑의 손편지'를 들어보이고 있다. 2020.09.28.jtk@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수윤 기자 =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 연휴가 시작되면서 자녀들이 받은 용돈을 투자해 종잣돈을 만들어주고 싶은 부모들은 어린이펀드에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

1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현재 국내에 출시된 어린이펀드(설정액 10억원 이상)는 지난달 25일 기준 모두 22개다.

전체 어린이펀드의 연초 이후 평균 수익률은 8.45%로 국내 주식형 펀드(4.85%) 보다 높았다. 최근 6개월 기준으로는 42.54%, 3개월은 7.32%로 양호한 수익률을 기록했다.

이는 올 들어 증시가 상승하면서 국내와 해외, 주식과 채권 등 다양한 방식으로 구성되는 어린이펀드가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한 것으로 보인다.

어린이펀드는 초저금리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은행의 정기예금보다 더 높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개별 펀드별로 보면 '미래에셋우리아이친디아업종대표증권자투자신탁 1(주식)종류A'가 연초 이후 평균 수익률은 21.10%로 1%대인 시중은행의 1년 정기예금 상품의 금리 보다 20배 이상 높았다.

이어 'NH-Amundi아이사랑적립증권투자신탁 1[주식]ClassA'(21.03%), '미래에셋우리아이3억만들기증권자투자신탁G 1(주식)종류C5'(11.5%), '신한BNPP엄마사랑어린이적립식증권자투자신탁 1[주식](종류C5)'(8.35%), '신영주니어경제박사증권투자신탁[주식](종류C 5)'(6.65%), '삼성착한아이예쁜아이증권자투자신탁 1[주식](A)'(4.38%) 등이 뒤를 이었다.

무엇보다 어린이펀드에 가입하면 판매 보수의 일부를 청소년금융기금으로 조성해 펀드 가입 어린이를 대상으로 해외연수를 보내주거나 경제교육에 참여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점도 특징이다.

다만 어린이펀드를 활성화시키려면 근본적으로 세제 혜택 등 유인책이 필요하다는 지적도 나온다.

자산운용업계 관계자는 "어린이펀드는 상품 라인업이 다양해야 투자를 권유할텐데 그다지 많지 않다"면서 "어린이펀드는 부모들이 아이들에게 가입시켜주는 펀드이기 때문에 아이들이 펀드에 관심을 갖고 펀드를 활성화하려면 세제혜택 등의 유인책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hoo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금융/재테크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