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폼페이오 美국무 "남북한 모두에 즐거운 추석 기원"

입력 2020.10.01. 01:13 댓글 0개
"한미 동맹 뿌리 굳건"

[런던=뉴시스] 이지예 기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남북한 모두에 즐거운 추석을 기원한다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30일(현지시간) '대한민국의 추석 연휴를 맞아'라는 제목의 성명을 통해 "미국 정부와 미국인들을 대표해 남북한의 사람들과 전 세계 한국인들에 즐거운 추석을 기원한다"( I wish a joyous Chuseok to the people of South and North Korea, and to Koreans across the globe)고 밝혔다.

그는 "지금은 감사의 시간이다. 전통적인 모임과 고향 방문은 올해 축하 행사의 일부가 되지 못하겠지만 어려운 시기에도 우리가 축복받은 것들을 돌아보고 사색하는 시간이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두 나라 사이 동맹은 민주주의와 인권이라는 공동의 가치, 안보와 경제의 번영이라는 공동의 이익, 우리를 하나로 묶는 강력한 인적 관계에 굳건히 뿌리를 두고 있다"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코리아(Korea)의 모두에게 추석 연휴 행복을 기원한다"고 인사를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