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시, 추석 제수용품 특별점검

입력 2020.09.25. 14:34 수정 2020.09.25. 14:34 댓글 0개
내달 5일까지 유통·가공업소, 재래시장 등 집중조사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안전한 식품 공급 및 투명한 유통질서 확립을 위해 무표시 제품 판매 등 불법 행위에 대한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민생사법경찰과(특별사법경찰) 주관으로 10월 5일까지 다소비 및 제수용 성수식품을 제조·판매하는 농축수산물 유통·가공업소, 재래시장 및 식품접객업소 등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주요 점검내용은 ▲무표시제품 및 유통기한 경과제품 유통 ▲원산지 미표시 및 허위표시 ▲유통기한 위·변조 행위 ▲보관기준 준수여부 등이다.

이윤필 시 민생사법경찰과장은 "관내 부정·불량식품 제조·생산 및 유통·판매업체의 불법행위가 근절되도록 기획수사 등 강력한 단속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