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화순 백신안전기술지원센터 건립 본격 추진

입력 2020.09.25. 11:10 수정 2020.09.25. 11:10 댓글 0개
신정훈 의원, 정부예산 58억원 확보
신정훈 의원이 지난 23일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업무협의를 갖고 있는 모습.

국내 백신 자급률을 높이기 위한 화순 백신안전기술지원센터의 설립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의원(나주·화순)에 따르면 오는 2022년까지 총283억원(국비 213억원, 도비 32억원, 군비 38억원)을 들여 화순백신산업특구에 백신안전기술지원센터가 들어선다.

특히 내년도 정부예산안에 백신안전기술지원센터의 운영 지원 예산을 기존 20억 원에서 33억 원을 추가한 58억 원으로 확대해 백신 국산화 및 제품화를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됐다.

내년 정부예산안에 반영된 국비는 전문인력 운영 및 사업운영비 16억2천만원, 센터 기본살비 구축 15억 원,백신제품화 기술정보 및 네트워킹 지원(15억 원) 등이다.

백신안전기술지원센터는 화순백신특구내 부지 5천㎡, 연면적 3천970㎡ 지하 1층 지상2층 규모로 건립되며 내년 1월 설계에 착수 오는 2022년 개관 예정으로 국내 제약 기업을 대상으로 백신 연구개발부터 승인까지 전 주기에 걸쳐 기술 지원과 컨설팅을 제공해 백신 제품화를 이끌게 된다.

신 의원은 지난 23일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와 업무 협의를 갖고 코로나 장기화 가능성에 대비해 백신백신안전기술지원센터의 안정적 예산확보 및 운영을 위한 협력과 의정지원을 약속했다.

신 의원은 "백신안전기술센터가 설립되면 기존의 화순 메티컬클러스터 및 바이오클러스터와 시너지 창출을 통해 국내에서 가장 경쟁력있는 백신산업특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화순을 백신산업특구를 기반으로 생물의약산업 클러스터를 만들고 대한민국 바이오 메디컬의 허브로 만들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