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최태원 SK그룹 회장, 상반기 보수 39억원 수령···1억원 줄어

입력 2020.08.14. 18:52 댓글 0개
[이천=뉴시스]박영태 기자 = 최태원 SK 회장이 9일 오전 대한민국 소재 부품 장비 산업현장 방문의 일환으로 경기도 이천시 SK 하이닉스 이천 캠퍼스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과 소부장 대화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0.07.09. since1999@newsis.com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올해 상반기 보수로 39억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40억원보다 1억원 줄어든 액수다.

14일 SK그룹 각 계열사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최태원 회장은 SK(주)에서 21억5000만원을, SK하이닉스에서 17억5000만원을 받았다.

SK(주)에서는 급여 11억5000만원, 상여 10억원을 받았고 SK하이닉스에서는 급여 12억5000만원, 상여 5억원을 수령했다.

SK는 "이사보수지급기준에 따라 이사보수한도 범위 내에서 직책(대표이사), 직위(회장), 리더십, 전문성, 회사기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기본급을 결정했다"며 "상여는 2019년 성과에 대한 경영성과급으로 지난 2월에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SK(주)는 조대식 SK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에게 급여 8억5000만원, 상여 37억5200만원 등 총 46억200만원을 상반기 보수로 지급했다.

장동현 SK(주) 대표이사 사장은 급여 7억원, 상여 32억9500만원 등 총 39억9500만원을 받았다.

SK하이닉스에서는 박성욱 부회장이 19억9600만원, 이석희 사장이 18억2500만원, 김동섭 사장이 10억7700만원, 진교원 사장이 10억2400만원을 수령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