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폼페이오, 15일 폴란드서 미군 증강 협정에 서명

입력 2020.08.09. 00:56 댓글 0개
두다 폴란드 대통령과도 회담
폴란드에 미군 1000명 추가 배치…주독미군 감축과 대조적

[서울=뉴시스] 권성근 기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오는 15일 폴란드 수도 바르샤바를 방문해 폴란드 주둔 미군을 증강하는 내용의 '방위협력 강화 협정(EDCA)'에 서명할 예정이라고 현지 매체인 퍼스트뉴스가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크시슈토프 슈체르키 폴란드 대통령 수석은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대신해 이날 협정에 서명한다며 서명식이 끝나고 폼페이오 장관과 안제이 두다 폴란드 대통령이 회담할 것이라고 말했다.

슈체르키 수석은 "15일 서명식은 폴란드 대통령궁에서 열린다"며 "서명식에는 두다 대통령, 폼페이오 국무장관 외에 마리우지 블라시택 폴란드 국방장관도 참석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협정은 최근 트럼프 행정부가 독일에 주둔 중인 병력 중 1만1900명을 감축하기로 발표한 가운데 이뤄졌다.

앞서 미 국방부는 지난 3일 미국과 폴란드가 EDCA 협상을 완료했으며 이번 협정은 두 나라의 국방 협력 강화에 긴요한 법적 체계, 인프라, 공평한 책임 분담을 가능하게 한다고 강조했다.

EDCA에 따라 폴란드에 순환 방식으로 지속 주둔하는 미군이 1000명 가량 늘어난다. 현재 폴란드에 순환 배치 중인 미군 약 4500명에 인원이 추가되는 것이다.

한편 폼페이오 장관은 다음주 체코를 시작으로 슬로베니아, 오스트리아, 폴란드를 차례로 방문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ksk@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