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이낙연 "박성진, 그렇게 독특한 사상 가진 줄 몰랐다"

입력 2017.09.14. 15:20 댓글 0개
"청문보고서 숙독하고 고민하겠다"

【서울=뉴시스】김난영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는 14일 뉴라이트 역사관 등으로 논란이 됐다가 결국 부적격 의견으로 청문보고서가 채택된 박성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후보자에 대해 "그렇게 독특한 사상 체계를 갖고 계신 줄 몰랐다"고 시인했다.

이 총리는 이날 국회에서 진행된 대정부질문에서 이용호 국민의당 의원이 박 후보자 임명제청 과정을 따지자 "박 후보자가 기록만 놓고 보면 실무 경험도 있고 학교 경험도 있어서 괜찮겠다 했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의원은 이에 "총리는 제청 전에 검증하는 분들과 충분히 소통하느냐"라고 질타했다. 이 총리는 그러자 "검증 부처와도 협의를 한다"며 "하는데 그런 것(논란)이 충분히 드러나지 않았다"고 했다.

이 총리는 박 후보자 부적격 청문보고서 채택에 대해서는 "국회의 의사를 무겁게 받아들여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청문보고서가 나오는 대로 한 번 숙독하고 하루이틀 고민해 보겠다"고 했다.

imzero@newsis.com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