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제주, 흐리다가 오후 가끔 비···해상 풍랑예비특보

입력 2017.09.14. 06:05 댓글 0개

【제주=뉴시스】조수진 기자 = 목요일인 14일 제주도는 차차 흐려져 오후에 가끔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제주지방기상청은 “이날 제주 날씨는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서 동풍의 영향으로 차차 흐려져 오후에 가끔 비가 오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오는 16일까지 50~100㎜이며 많은 곳은 150㎜ 이상인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 기온은 19~20도, 낮 최고 기온은 27도의 분포로 일교차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낮 제주도 앞바다에 풍랑예비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북부 앞바다에서 2.0~3.0m, 제주도 남·동·서부 앞바다에서 2.0~4.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15일은 북상하는 제18호 태풍 ‘탈림(TALIM)’의 영향으로 흐리고 가끔 비가 올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오후부터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으니 육상에는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고 풍랑특보가 발효된 제주도 앞바다에서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기상정보를 참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susie@newsis.com

사회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