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한국P&G, 환경보호 서베이 웹사이트·인스타그램 계정 개설

입력 2020.07.14. 08:58 댓글 0개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한국피앤지는 14일 소비자들이 환경에 대한 인식과 실천 수준을 자가평가 할 수 있는 설문조사 형태의 '환경보호 유형 검사’를 공개했다.

피앤지는 이번 유형 검사 공개와 더불어 친환경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가이드를 제시하는 인스타그램 계정 '에코메이트’ 운영도 개시한다.

피앤지는 지난 5월 환경 지속가능성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과 실천 수준을 평가할 수 있는 설문 조사를 개발했다. 지난달 30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일반인 4000명을 대상으로 한 사전 조사 결과를 소개했다.

당시 피앤지는 응답자의 95% 이상이 환경문제의 심각성에 대해 인지하고 있지만 환경적인 실천으로 이어지는 데는 한계가 있다는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피앤지는 해당 설문을 '환경보호 유형 검사’로 대중에게 공개해 스스로의 환경 지속가능성의 대한 인식과 실천 정도를 확인해보고 싶은 소비자들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설문 결과를 네 가지 유형으로 나누어 소비자들이 자신의 환경 지속가능성 행태를 알아볼 때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유도했다.

소비자들은 '환경보호 유형 검사’ 결과에 따라 인식과 실천 수준 모두 높은 #환경운동가, 인식 수준은 다소 낮지만 실천 수준이 높은 #행동파지구지킴이, 인식 수준은 높지만 실천이 부족한 #실천만이답이다, 인식과 실천 수준이 모두 낮은 #환경꼬꼬마 유형으로 나뉜다.

소비자들은 각 유형별 캐릭터를 통해 보다 직관적으로 자신의 친환경 행태를 돌아보고 어떤 부분에 좀 더 신경을 쓸 수 있는지 알아볼 수 있다.

이와함께 피앤지는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 등 생활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구독하고 싶다"고 10명 중 7명이 말한 것에 주목해 친환경 라이프스타일 관련 가이드를 제시하는 인스타그램 계정 '에코메이트’를 론칭했다.

피앤지는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에코메이트’를 운영하며 분리배출 및 친환경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소비자들의 궁금증을 해소하고 직접적인 실천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가이드를 제시할 계획이다.

발라카 니야지 한국피앤지 대표는 "소비자들의 일상 많은 순간들을 함께하는 생활용품 기업으로서 '환경보호 유형 검사’와 '에코메이트’ 계정이 환경 지속가능성에 대한 중요성을 재조명하고, 소비자들의 친환경 실천을 위한 실질적인 가이드를 역할을 수행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j100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