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K리그2 경남FC, 2012 FA컵 준우승 주역 강승조 재영입

입력 2020.07.10. 21:40 댓글 0개
[서울=뉴시스] 프로축구 K리그2 경남FC 강승조 영입. (제공=경남FC)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경남FC가 2012년 FA컵 준우승 주역인 미드필더 강승조(34)를 재영입했다.

경남은 10일 "말레이시아 리그 클란탄 FA에서 뛴 미드필더 강승조를 자유계약으로 영입했다. 계약 조건은 양자 간의 합의로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경남은 미드필더진 보강을 위해 선수를 찾던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말레이시아 클란탄 FA와 계약을 종료한 강승조를 낙점했다.

강승조는 지난 2011년 전북 현대에서 경남으로 이적해 2012년 주장을 맡아 팀을 FA컵 준우승과 시도민구단 최초 상위 스플릿 진출을 도왔다.

2014년 서울로 이적한 강승조는 대전을 거쳐 2017년 다시 경남으로 돌아왔다가 2018년 말레이시아 리그로 떠났다.

메디컬 테스트를 마친 강승조는 "경남은 저에게 의미가 깊은 팀이다. 2017년 경남이 1부로 승격할 때 함께 했는데 이번에도 설기현 감독과 함께 경남이 좋은 모습을 보여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