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무안에 전국 최대 규모 첨단농업복합단지

입력 2020.07.03. 14:49 수정 2020.07.03. 14:49 댓글 0개
행안부 심사 통과…2022년 완공
6만평 342억 투입 플랫폼 구축

무안군에 전국 최대 규모의 첨단농업복합단지가 조성된다.

3일 무안군에 따르면 첨단농업복합단지 사업이 지난달 행정안전부 지방재정 투자심사 심의를 통과,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무안 현경면 일원에 들어설 첨단농업복합단지는 농업인을 위한 미래농업을 실현하고 도시생활에 찌든 도시민들이 농업과 농촌의 공익적 가치를 체험하고 치유하는 공간으로 올해부터 3년간 사업을 추진, 오는 2022년 말 완공될 예정이다. 부지 규모 19만1천599㎡(약 6만평), 사업비 342억원(국비 포함)으로 전국 최대 규모로 추진된다.

또 미래농업을 실현하고 국민이 농업과 농촌을 공익적인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게 하는 역할을 수행함과 동시에 농업인과 도시 소비자, 농촌과 도시가 교류하며 공감할 수 있도록 전문 시설과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이곳에는 농업기술센터와 함께 스마트팜 실습·체험·교육시설, 농산물 조사분석실 등 과학영농 기반시설과 양파 우량종자 채종포, 고구마 무병종순 증식포, 앙파·마늘 신기술 실증포 등 각종 신기술이 도입된다.

농업용 드론 등 농기계의 교육과 실습이 가능한 농기계 임대사업소, 농촌과 도시가 교류하고 농업인과 도시 소비자가 휴식과 치유를 할 수 있는 자연생태농업 체험장으로 구성되며, 단지 내 팜 카페와 로컬푸드 식당, 지역 농특산물 판매장을 갖춘 6차산업 체험형 방문객센터도 함께 만들어질 예정이다.

무안군 관계자는 "지난 2018년부터 계획한 복합단지 조성사업을 통해 무안군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농업과 농촌의 가치를 높이는 데 기여하겠다"며 "향후 공유재산관리계획 심의를 거쳐 조성부지의 토지매입 등으로 신속한 사업추진을 통해 당초 계획보다 앞당겨 복합단지를 완공하고, 농촌과 도시 모두를 위한 농업으로서의 가치를 드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안=박태용기자 mdm007@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전남뉴스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