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이 시국이니까'...국내 캠핑족 늘면서 관련 용품 매출↑

입력 2020.06.07. 06:00 댓글 0개
유통업계, 할인행사 돌입
홈플러스, '슬기로운 캠핑생활' 기획전...20% 할인
신세계백화점, '캠핑이 좋아지는 계절'...한정상품 내놔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코로나 사태로 해외 여행을 갈 수 없게 되자 국내 여행 수요가 늘고 있다. 국내 여행을 가더라도 호텔 숙박을 자제하면서 산에 가거나 캠핑을 즐기려는 이들이 늘었고, 아웃도어 용품 관련 매출도 덩달아 증가하고 있다.

7일 홈플러스에 따르면 3~5월 캠핑 용품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6% 올랐다. 대형마트가 실적이 좋지 않은 걸 감안하면 이례적인 매출 변화다. 이 기간 캠핑 탁자·의자류 매출은 96% 증가했다. 에어베드 43%, 그늘막텐트류 36%, 캠핑조리기구 106%, BBQ 그릴 109%, 버너 90%, 코펠 44% 늘었다.

홈플러스는 오는 17일까지 전국 점포와 온라인몰에서 '슬기로운 캠핑생활' 기획전을 연다. 늘어나는 캠핑용품 수요에 맞춰 고객의 장바구니 부담을 줄여주는 한편 수입 물량 지연으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었던 중소기업의 매출 회복도 돕는다는 취지다. 캠핑 감성을 한껏 살린 인디언 패턴 디자인을 적용한 상품 등 시그니처 캠핑 용품 20종을 20% 할인 판매한다.

신세계백화점도 전 점포에서 이달 11일까지 '캠핑이 좋아지는 계절'을 주제로 행사를 연다. 강남점 캠핑 전문 편집 매장 '홀라인'에선 각종 캠핑 용품을 준비했다. 텐트·매트 같은 기본 도구 이외에도 감각적인 디자인의 담요나 커피 포트 등도 있다. 대표 상품은 테라테이션 원터치 그늘막, 헬리녹스 야전침대, 유니프레임 파이어 그릴 캠핑용 화로대 등이다. 낭만적인 분위기를 선사해줄 발뮤다 랜턴, 삼성 JBL 블루투스 스피커 27만원, 보스오디오 사운드링크 마이크로 블루투스 스피커 등도 준비했다.

영등포점에선 다양한 한정 상품이 있다. 블랙야크의 노마드 체어 세트는 20개 한정으로 준비했다. 블랙야크 노마드 피크닉 세트, 트랜스폼 LED 랜턴 각 20개 한정이다. 경기점에서는 나들이 용품을 판매한다. 간단한 먹거리를 담을 수 있는 닥터하우스의 라이젠탈 쿨러백, 로쏘꼬모 크로스 쿨러백 등이다. 숄더백 또는 백팩으로도 사용할 수 있는 로쏘꼬모 에코백도 준비했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최근 혼캠핑족, 혼산족 등이 대세로 떠오르면서 다양한 제품을 찾는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앞으로도 고객을 위해 안전한 쇼핑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만전을 기하겠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b@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