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넥슨,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두 번째 글로벌 테스트 돌입

입력 2020.06.05. 03:50 댓글 0개
6월 10일까지 글로벌 전역에서 실시
PC와 엑스박스의 크로스 플레이 지원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넥슨은 자사가 개발 중인 글로벌 멀티 플랫폼 프로젝트 ‘카트라이더: 드리프트’의 두 번째 글로벌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를 4일 시작했다.

테스트는 더욱 원작에 가깝게 계승한 주행감과 최적화한 사용자 경험(User Experience, UX), 신규 콘텐츠 등을 검증하며, 오는 10일 오후 10시까지 일부 국가를 제외한 아시아, 북미, 유럽 등 글로벌 전역에 PC와 Xbox로 실시된다. PC, Xbox 간 크로스 플레이를 지원해 플랫폼 구분없이 전 세계 이용자들과 함께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원작 ‘카트라이더’의 스피드 모드와 아이템 모드를 자동 매치, 커스텀 매치로 멀티 플레이할 수 있다. 차고에선 카트 전후측면 부품과 바퀴, 휠, 부스터를 교체하고 색을 입혀 외형을 개성 있게 꾸밀 수 있다.

신규 콘텐츠로는 티어를 올려 단계별로 특별 보상을 제공받는 ‘레이싱 패스’, 일일 도전과 프리미엄 도전으로 구성된 ‘챌린지’, 주행 가이드와 함께 자신의 실력을 점검할 수 있는 ‘라이센스’ 등을 만나볼 수 있다.

넥슨은 테스트 기간 누적 접속일에 따라 ‘카트라이더’의 ‘레전드 파츠 X’와 ‘파츠조각(1000개)’, ‘전설의 카트 박스(2개)’를 제공한다. 게임 접속 시 100명을 추첨해 ‘넥슨캐시(1만 원)’를 지급하고 전원에게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로고가 새겨진 한정 아이템 ‘흰색구름풍선’을 정식 서비스 때 제공할 예정이다.

이 밖에 테스트 동안 카트 4종을 매일 순차 지급하며 15레벨 달성 시 추첨으로 1명에게 최신 고급 PC를 선물한다. 다양한 피드백을 수렴하기 위한 설문 이벤트와 버그 제보 이벤트도 실시한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언리얼 엔진4로 개발 중이며, 4K UHD 고해상도 그래픽과 HDR(High Dynamic Range) 기술을 탑재한 캐주얼 레이싱게임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