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장흥군, 이주여성 위한 한국어교육 개강

입력 2020.05.29. 14:19 수정 2020.05.29. 14:19 댓글 0개
장흥군가족센터는 지난 27일 다문화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한 '특수목적 한국어교육' 개강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장흥군가족센터는 지난 27일 다문화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한 '특수목적 한국어교육' 개강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다문화가족 소통공간 '다가온'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서 참석자들은 체온측정과 마스크 착용 등 생활 방역을 세심히 챙겼다.

특수목적 한국어교육은 장흥에 거주하는 결혼이주여성과 중도입국 자녀들의 한국어 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입국 초기 대상자를 위한 기초 한국어와 자녀학습지도, 지역문화, 취업, 국적취득, 토픽시험대비 등의 총 5개 반이 개설됐다.

주간과 야간 시간을 이용해 실생활에 유용한 한국어 교육을 진행한다.

박혜영 장흥군 가족센터장은 "새롭게 개설된 특수목적 한국어교육이 각 가정에서 어려움을 겪는 자녀학습지도 및 취업활동을 위한 준비 등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안정적인 한국 생활 정착과 지역의 인재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내실있는 교육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앞으로도 수업전 생활속 거리 두기와 개인 위생을 철저하게 지키고 한국어 수업에 안전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관리할 예정이다.

장흥=김양훈기자 hun5101@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전남뉴스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