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1600여명 근무 유베이스 부천 콜센터 직원 1명 확진

입력 2020.05.27. 21:38 댓글 0개
유베이스 부천콜센터 1600여명 전수조사
해당 7층 근무자 300여명 코로나19 검사
유베이스 직원 전체 5000여명 전수조사
[부천=뉴시스]정일형 기자=유베이스 타워.

[부천=뉴시스] 정일형 기자 = 국내 최대 유베이스 부천 콜센터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이 직원이 주말에 부천 쿠팡 물류센터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다 접촉돼 감염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27일 부천시와 유베이스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부천시 부흥로에 위치한 유베이스 타워 7층에서 근무하는 정규직 콜센터 상담원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3일~24일 주말을 이용해 쿠팡 물류센터에서 주말 파트타임 부업을 한 이후 감염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A씨는 25일 출근한 뒤 밤부터 인후통, 기침 등 증상을 보인 뒤 26일 부천시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검사를 통해 이날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유베이스측은 확진자 직원이 주말 부업 차 근무한 사업장에서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것을 인지하고 회사에 이를 알린 후 지난 26일부터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유베이스는 이날 오후 부천시보건소와 협의해 건물 옥상에 임시 선별진료소를 만들고 7층 근로자 30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 전 직원 1600여명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베이스 관계자는 "유베이스는 코로나19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보건당국의 방역지침에 따라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건물 열감지 카메라 도입이나 층간 동선 분리 등의 조치를 해왔으며 이번에 발생한 확진자에 대한 조치도 부천시와 방역당국의 지침에 적극 따를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유베이스 타워에는 1층에 상가, 2~11층까지 유베이스 직원 1600여명이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ji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