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신세계백화점, 전남도와 판매확대 업무협약

입력 2020.05.25. 14:15 수정 2020.05.25. 14:15 댓글 0개
농수산물 연중 직거래 판촉
온라인 판매에 관광 홍보도
신세계는 '코로나19'로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남지역 농어가와 중소업체의 농수축산물 판로확대를 위해 25일 오전 광주신세계백화점에서 판매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광주신세계 제공

신세계는 '코로나19'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남지역 농어가와 중소업체의 농수축산물 판로확대를 위해 25일 오전 광주신세계백화점에서 판매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유신열 신세계 영업본부장, 서대석 광주 서구청장과 광주신세계 이동훈 대표, 유근기 곡성군수와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 정임수 한농연전남연합회장과 김농선 한여농전남연합회장, 김재기 전남친환경농업인연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남 우수 농수특산물의 온·오프라인 판로 개척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광주신세계백화점은 전남지역 22개 시·군의 우수농수특산물 직거래장터 판촉행사를 연중 추진키로 했다.

또한, 온라인 판매망 확충과 지역 관광 홍보에도 앞장서기로 했다.

유신열 신세계 영업본부장 부사장은 "전남도와 농수축산물 판로확대 상생협력을 통해 고객의 만족도를 높이고, 생산자의 소득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농수축산물 판로확대를 위해 온·오프라인 직거래 판촉행사를 접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영록 도지사는 "전남 농수축산물의 안정적이고, 지속 가능한 판매처를 확보해 생산자는 생산에 전념할 수 있게 됐다"며, "소비자가 안심하고 믿고, 먹을수 있도록 안전성 검사 및 품질관리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코로나로 오프라인 소비가 급감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어업인들의 숨통을 트여 주고, 소비자는 품질 좋은 농수특산물을 저렴하게 구매하면서 생산자의 판로를 확대하는 일거양득의 유통망을 확충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동훈 광주신세계 대표는 "전남에서 생산되는 우수 농수축산물을 광주전남에서 전국으로 판매 확대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었다"면서 "지역 농수축산물이 전국에서 최고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전남도와 광주 신세계는 코로나로 위기에 빠진 농어가를 돕기 위해 지난 4월 행사에 이어 두번째로 이달 28일까지 광주신세계백화점 1층에서 '전남 명품 농수특산물 상생장터'를 운영하고 있다. 도철기자 douls18309@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