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중국인, 다시 쇼핑에 나서...국내 호텔예약 60% 증가"SCMP

입력 2020.04.08. 08:10 댓글 0개
전문가 "장기적 회복에 시간 걸려"
[서울=뉴시스] 중국 유명 관광지인 안후이성 황산에 4일 수많은 관광객들이 몰려있다. <사진출처:웨이보> 2020.04.07

[서울=뉴시스] 오애리 기자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사태가 수그러들면서 중국인들이 다시 쇼핑에 나서고 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최근 수주동안 중국에서 국내여행, 화장품, 야외 용품, 식품 부문 매출이 증가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트립닷컴에 따르면, 교통편 예약이 코로나19 사태가 한창이던 때와 비교해 약50% 증가했고, 4~6일 청명절 기간동안 호텔예약이 60% 상승했다.

전자상거래업체 핀두오두오는 3월 중순이후 5000만건의 주문을 기록해, 전년 동기대비 60%의 증가를 기록했다.

베이징 소재 동싱증권의 애널리스트는 "소비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정부의 소비증진정책이 이런 경향을 뒷받침할 것으로 내다봤다.

그러나 상하이 소재 컨설팅업체 롤런드 버거 차이나의 수석파트너 첸커는 "소비자의 (경제)신뢰가 장기적으로 돌아오려면 시간이 걸릴 것"이라면서 "핵심이유는 국내외 (코로나 19)팬데믹에 대한 불확실성"이라고 지적했다.

중국 정부 통계에 따르면, 올해 1~월 소매업 매출이 20.5% 감소했고, 케이터링 매출은 43.1% 하락했다. 2월 자동차 판매는 무려 79%나 줄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aeri@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