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프랑스, 코로나19 사망 1만명 넘어..."아직 정점 아니다"

입력 2020.04.08. 04:44 댓글 0개
누적 확진자 10만9069명...사망 총 1만328명
"약간 둔화했지만 여전히 증가 단계"
[파리=AP/뉴시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전국이 봉쇄 중인 6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에펠탑 앞 텅 빈 광장을 한 남성이 자전거를 타고 지나고 있다. 2020.04.07.

[런던=뉴시스] 이지예 기자 = 7일(현지시간) 프랑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의한 사망자 수가 1만 명을 넘어섰다. 보건당국은 프랑스의 확산세가 아직 정점을 찍지 못했다며 더 많은 피해를 예상했다.

AP 등에 따르면 프랑스 보건부는 이날 기준 자국 내 코로나19 사망자가 모두 1만328명으로 하루 만에 1417명 늘었다고 밝혔다.

프랑스의 누적 확진자는 10만9069명으로 전날보다 1만1059명 추가됐다.

제롬 살로몽 프랑스 보건부 질병관리국장은 "우리는 아직 이 유행병의 정점에 이르지 못했다. 매일 밤 조금 더 많은 환자가 입원하고 중환자실에서 치료받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프랑스에서 이전에 본 적 없는 수준에 도달했다"며 "약간 둔화하긴 했지만 우리는 여전히 이 유행병의 증가 단계에 있다"고 강조했다.

프랑스는 3주째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봉쇄 상태에 있다. 에두아르 필리프 총리는 "억제 기간이 계속될 것"이라며 "많은 국민들이 어려워 한다는 점을 알지만 더욱 심각한 상황에 빠지길 원치 않는다면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 집계를 보면 프랑스는 미국(38만여 명), 스페인(14만여 명), 이탈리아(13만5000여 명) 등에 이어 전 세계에서 네 번째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많다.

현재까지 코로나19 사망자가 1만 명을 넘은 나라는 프랑스를 비롯해 이탈리아(1만7127명), 스페인(1만3897명), 미국(1만2000여 명) 등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국제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