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그레이·박지현 더블더블' 우리은행, 삼성생명 5연패 늪에 빠뜨려

입력 2020.02.27. 21:02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의 박혜진(사진 왼쪽)과 르샨다 그레이. (사진 = WKBL 제공)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이 용인 삼성생명을 5연패 늪에 빠뜨렸다.

우리은행은 27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하나원큐 여자프로농구 삼성생명과의 경기에서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69-38, 31점차 완승을 거뒀다.

2연승을 달린 우리은행(18승6패)은 선두 청주 KB국민은행(19승6패)와의 승차를 반 경기로 좁혔다.

삼성생명(8승16패)은 5연패에 빠지며 부산 BNK와 공동 5위에 자리했다. 최하위다. 플레이오프 마지노선인 3위 부천 하나은행(10승14패)과의 승차는 2경기로 벌어졌다.

우리은행은 그레이가 26점 16리바운드, 박지현이 10점 11리바운드(6어시스트)로 나란히 더블더블을 기록했다. 경험 많은 가드 박혜진도 11점을 지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