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여수~고흥 잇는 해상교 28일 완전 개통···섬 관광시대 '성큼'

입력 2020.02.26. 11:00 댓글 0개
여수 4개 섬 연결 5개 해상교량 마지막 구간 개통
통행시간 51분 단축…지역 관광산업 활성화 기대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국토교통부는 오는 28일 여수시 화양면에서 화정면까지 17㎞를 잇는 국도 77호선 화양~적금 도로의 차량통행이 시작된다고 26일 밝혔다.

국도 77호선 화양~적금 도로 건설공사는 여수 지역 4개 섬(조발도, 둔병도, 낭도, 적금도)을 5개의 해상교량으로 연결하는 사업으로 2011년 12월 착공 후 8년여 동안 총 사업비 3907억원이 투입됐다.

이번 개통으로 2016년 개통한 팔영대교(1.4㎞, 여수화정면적금도~고흥영남면)와 연계돼 고흥군에서 여수시까지 해상으로 이동할 수 있게 됐다.

고흥~여수 간 기존도로 대비 거리 55㎞(85㎞→ 30㎞)가 단축되고 시간은 81분에서 30분으로 51분이 줄어든다.

이번 개통을 통해 천혜의 자연경관을 만끽할 수 있는 새로운 관광벨트 구축으로 여객·물류비 절감 등 지역경제 및 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전망이다.

또한, 조발도, 둔병도, 낭도, 적금도 4개 섬 주민들(282가구 431명)은 배를 이용하지 않고도 24시간 편리하게 육지를 오갈 수 있게 됐다.

국토부 김용석 도로국장은 "화양~적금 도로는 지난해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로 선정돼 추진 중인 여수 화태~백야 사업과 연계될 것"이라며 "사업효과가 극대화돼 균형발전과 함께 세계적인 해안관광도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부동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