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KT '시즌', 참여형 실시간 예능 콘텐츠 공개

입력 2020.02.22. 00:33 댓글 0개
'밀실의 아이들', '고막메이트'의 두 번째 시즌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KT가 Seezn(시즌)의 오리지널 예능 콘텐츠 중 인기가 높았던 ‘밀실의 아이들’과 ‘고막메이트’의 두 번째 시즌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밀실의 아이들’은 스타들이 방을 탈출하기 위해 다양한 미션을 풀어 나가는 모습을 24시간 동안 실시간으로 생중계하는 예능 콘텐츠로 지난해 6월 올레 tv 모바일에서 처음 선보였다. 한 화면에서 다섯개의 장면을 동시에 지켜보며 실시간 채팅으로 직접 참여도 할 수 있는 양방향 프로그램이다.

출연진은 광희, 홍진호, JBJ95의 김상균, CIX 현석, 김동한, ACE의 김병관으로 공개됐다.

밀실의 아이들’ 두 번째 시즌에서는 이전 시즌보다 더 다양한 멀티뷰 앵글을 제공하며, 팬들과의 실시간 채팅 영역도 강화한다. 26일 오후 2시부터 다음날 오후 2시까지 24시간동안 Seezn(시즌) 앱에 로그인만 하면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다.

‘고막메이트’는 시청자의 사연을 읽어주고 그에 어울리는 노래로 위로를 해주는 힐링 뮤직토크쇼다. 첫 번째 시즌에서 활약했던 작사가 김이나, 가수 딘딘, 데이브레이크 이원석, 정세운이 고정 MC로서 함께 한다.이외에도 스페셜 게스트로 그룹 소란의 보컬 고영배와 DAY6(데이식스), 헤이즈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KT와 SBS모비딕이 공동 제작하는 ‘고막메이트’ 두 번째 시즌은 21일부터 매주 저녁 6시에 Seezn(시즌) 앱에서 일주일 빨리 만나볼 수 있으며, 일주일 후에는 유튜브 채널 ‘방송국에 사는 언니들-고막메이트’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KT Customer신사업본부장 김훈배 전무는 “고막메이트와 밀실의 아이들은 고객과 직접 소통하며 함께 만들어나가는 콘텐츠로 가치가 높다”며 “앞으로도 시즌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다채롭고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경제일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