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한파특보 해제된 강원 당분간 낮 포근

입력 2020.02.18. 21:18 댓글 0개
영서 일교차 10도 내외 커 건강 유의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호텔·스키장·컨벤션센터 등. (사진=뉴시스 DB)

[강릉=뉴시스] 김경목 기자 = 강원 영서지역은 19일 가끔 구름이 많겠고 영동은 대체로 맑을 것으로 보인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중국 상해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영서는 가끔 구름이 많겠고 영동은 대체로 맑을 전망이다.

18일 오전 한파주의보가 모두 해제되면서 서서히 기온이 오르고 있다.

19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서와 산간에서 영하 8도~영하 4도 사이에 분포하겠고 영동에서는 0~2도로 18일보다 2~7도 가량 올라갈 것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영서 8~11도, 산간(대관령·태백) 4~7도, 영동 9~11도로 18일보다 3~5도 가량 올라갈 것으로 전망된다.

기온은 당분간 서풍이 불면서 상승해 10도 내외로 포근할 전망이다.

이에 따라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커져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영서에서는 19일 0시부터 오전 9시 사이에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송상규 예보관은 "눈이 쌓여 있는 영서에서는 밤사이 복사냉각에 의해 기온이 떨어지면서 쌓인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특히 교량과 이면도로 등에서는 빙판길이 예상된다"며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인 동해 중부 전 해상에서는 물결이 매우 높게 일어 항해와 조업에 유의해야 한다.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매우 높은 물결을 조심해야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photo3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사건사고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