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완도군 해양치유 초급지도사 64명 배출

입력 2019.12.11. 10:54 수정 2019.12.11. 10:54 댓글 0개

완도군이 해양치유산업 활성화를 위해 해양기후치유 프로그램 초급지도사 64명을 배출했다.

11일 완도군에 따르면 이번 초급지도사 양성과정은 지난 3- 이달 8일까지 노르딕워킹과 필라테스 2개 과정으로 운영, 소양교육과 이론·실기 평가를 통과한 64명(필라테스 32명, 노르딕워킹 32명)이 자격증을 취득했다.

지금까지 양성된 138명의 초급지도사들은 2019 장보고수산물축제와 청산도슬로걷기축제 및 신지명사십리해수욕장에서 '여름 그리고 휴식 해양치유 체험존', 가을빛여행 축제, 장보고 웃장 등 총 45회에 걸쳐 강사 또는 보조강사로 투입되어 활동한바 있다.

2020년에는 초급지도사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심화과정을 추진하고 매월 1회씩 지속적으로 보수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해양기후치유 프로그램은 깨끗한 바닷가에서 해풍을 맞으며 운동을 하면 젖산농도의 수치가 낮게 나타나며, 해풍 속에 포함된 에어로졸의 영향으로 기관지에도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노르딕워킹과 필라테스는 몸의 균형을 바로 잡아주며 유연성 향상, 기혈 순환을 도와주고 스트레스를 해소하는데 도움을 준다.

완도군은 오는 2020년 7월까지 해양기후치유 프로그램실, 건강 측정실 등의 시설을 갖춘 해양기후치유센터를 건립하고, 2021년까지 20여종의 테라피 시설을 갖춘 해양치유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해양치유센터가 완공되기 전까지는 기후치유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새로운 웰니스 관광 트렌드를 이어나갈 전략이다.

군은 자체적으로 양성한 초급지도사들을 지속 관리하여 해양기후치유 프로그램 운영에 투입하는 등 해양치유산업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할 방침이다.

완도=조성근기자 chosg11@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전남뉴스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