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손흥민 75m 인생골' 뒤에 터진 수아레스의 힐킥 골

입력 2019.12.09. 18:52 댓글 0개
[런던(영국)=AP/뉴시스]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손흥민(27)이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번리와의 2019~2020 EPL 16라운드에서 1골 1도움을 올리며 토트넘의 5-0 대승에 일조했다. 손흥민은 2-0으로 앞선 전반 32분 약 70m 거리를 돌파한 후, 팀의 세 번째 골을 터뜨렸다.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손흥민(토트넘)이 약 75m 거리를 단독 돌파하며 8명을 따돌리고 골을 터뜨린 가운데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에서 뛰고 있는 수아레스(FC바르셀로나·우루과이)도 길이 남을 멋진 득점을 기록했다.

수아레스는 8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 누에서 열린 마요르카와의 경기에서 3-1로 앞선 전반 43분 감각적인 힐킥으로 네 번째 골을 터뜨렸다.

동료의 패스를 감각적으로 발뒤꿈치로 때려 골키퍼가 손 쓸 수 없도록 했다. 힐킥으로 공을 띄우는 경우는 흔치 않다.

수아레스는 "내 커리어에서 최고의 골이다"고 자평했다.

공교롭게 손흥민의 골도 같은 날 터졌다. 토트넘의 경기가 5시간 먼저 열렸다.

루이스 수아레스

네덜란드, 스위스 등 유럽의 몇몇 언론은 손흥민과 수아레스의 골을 두고 '더 멋진 골은 누구의 것인가'라는 주제로 팬 투표를 진행하고 있다.

국제축구연맹(FIFA)이 한 시즌 동안 가장 인상적인 골을 터뜨린 선수에게 주는 푸스카스상 후보로 손흥민과 수아레스를 나란히 거론하며 경쟁도 부추기는 모습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일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