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동강대, 전액 장학금 확대···"신입생도 수혜"

입력 2019.12.09. 11:03 댓글 0개
동강대학교 주요 건물들. (사진=뉴시스DB)

[광주=뉴시스] 송창헌 기자 = 동강대학교가 설립자의 후학 양성 유지를 받들어 인재 키우기 프로젝트를 강화하기로 했다.

동강대는 9일 "2012년부터 시행해 온 장원문화재단 장학금 대상자를 기존 학과별 추천 학생에서 입학 성적우수자 등으로 확대해 우수 신입생 일부를 선발해 전액 장학금을 지급키로 했다"고 밝혔다.

특히, 2·3·4년제 학제 제한없이 입학부터 졸업까지 전액 장학금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장원문화재단은 동강대 설립자인 고(故) 이장우 박사와 고 이원묘 이사장이 '후학 양성에 힘쓰라'는 뜻에서 사재 50억 원을 기부해 설립자 2명의 이름 가운데 글자를 따 2004년 설립됐다.

이민숙 총장은 "설립자 유지를 받들어 인재 양성에 더욱 힘쓰자는 의미로 재학기간 전액장학금 지급 방안을 추진하게 됐다"며 "장학금을 받는 학생들이 자신의 꿈을 이루고 동강대학교의 얼굴로 지역발전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odcha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교육노동환경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