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담양 습지 찾은 황새 한쌍

입력 2019.12.08. 16:35 수정 2019.12.08. 17:29 댓글 0개

휴일인 8일 광주 영산강 상류인 담양습지 인근 상공에서 황새(천연기념물 제199호) 한쌍이 유유히 상공을 날고 있다. 최근들어 이곳 영산강 상류에는 세계멸종위기종인 황새 한쌍이 처음으로 관찰되는 등 올들어 월동을 하기 위해 날아 온 큰고니(천연기념물 제201호) 가족의 개체 수 마저 늘고 있어 천연기념물 보호를 위한 대책마련이 절실하다.

오세옥기자 dkoso@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문화 주요뉴스
댓글0
0/300